상단여백
HOME 칼럼/기고 편집인칼럼
가정경영과 가족 스포츠편집인 칼럼
  • 제갈정웅 편집인
  • 승인 2019.05.15 14:22
  • 호수 224
  • 댓글 0

 

지난 5년 동안 감사나눔을 컨설팅하면서 대기업의 부장및 임원들에게 현재 귀하의 가정경영에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문제가 무엇인지 물어보았다.  그런데 회사는 달랐지만 대답은 같았다. 첫번째가 가족의 건강, 두번째가 자녀 교육, 세번째가 노후 대책이라고 했다.

50여년 전에는 대학 생활의 낭만 가운데 하나가 미팅을 하는 것이었다. 그런데 나는 가정교사로 휴일에 미팅에 참석 못하는 것이 스트레스였다. 

그래서 마당에 달아둔 샌드백을 정신없이 두드리며 땀을 흘리고 샤워를 했다. 그럼 정신이 맑아지며 무엇인가 새로운 것을 하고 싶은 의욕을 느꼈다. 

군 제대 후에 복학하고서도 입주 가정교사를 했다. 가을에 흥능제라고 학교 축제가 있었다. 나는 태권도 격파시범과 하프 마라톤에 참가하기로 하고 학기초인 3월부터 매일 새벽에 붉은 벽돌 격파 연습을 하고 효자동에서 비원 앞까지 달리며 마라톤 연습을 했다. 규칙적인 새벽의 달리기는 강한 자신감과 작은 성취감을 주었다. 이러한 운동 경험을 통하여 나는 일찌기 운동이 정신에 미치는 좋은 효과를 경험했다. 

그래서 결혼 상대를 고르는데도 수영, 테니스, 탁구, 자전거 타기 등 운동을 함께 해보고 사람을 택했다. 그리고 결혼을 하고 애들을 가지면 가족 스포츠를 갖기로 했다. 

현대 사회에서 신체활동의 부족은 체력 저하를 일으키고 노화를 앞당길 뿐만 아니라 성인병의 주범이라 할 수 있다. 

심지어 소아 당뇨병 환자들도 늘고 있다. 따라서 가족 스포츠를 도입하여 배드민턴, 탁구, 테니스, 자전거, 수영, 걷기 가운데 어느  것이라도 도입하면 위에서 열거한 가정경영의 세가지 문제를 모두 해결할 수 있다.

첫째는 스포츠의 심리적 효과로서 인간의 공격 본능과 부정적 사고를 해소시킨다. 모든 스포츠는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일상생활 속에서 자신감을 갖게 하여 대인관계도 원만하게  해주는 효과가 있다. 따라서 퇴직 후 고민인 가족과의 관계와 재취업에서 원만한 대인관계가 재취업의 길을 열어 줄 수 있다.

또한 능동적이고 긍정적인 사고를 갖게 하여 새롭게 자신의 일을 시작할 수 있도록 돕는다. 
둘째는 스포츠의 체력적 효과로서 근육 내의 모세혈관의 밀도가 늘어나고, 심장의 용량과 크기가 증가할 뿐만 아니라 폐의 기능과 폐활량도 증가하는 효과가 있다.

스포츠 과학자들은 근육 내의 모세혈관의 밀도만이 아니라 뇌혈관의 혈류량을 늘리는 것을 fMRI로 촬영했다.이것은 스포츠가 뇌활동에 좋은 효과를 준다는 이야기이다.

우리 교회의 권사 한 분은 쌍둥이 아들들이 중학교 2학년인데 학원을 보내도 성적이 오르지 않고 학원에 가는 것도 싫어 한다며 상담을 청했다. 그래서 학원 보내지 말고 애들이 학교에서 돌아오면 한 시간 정도 함께 걸으며 학교에서 일어난 이야기를 들어주고 공감해주라고 했다. 

3개월 후에 그 권사님이 감사하다고 인사를 했다. 학원 보내는 돈을 절약했고, 애들과 관계가 좋아졌고, 애들이 최고 점수를 받았다고 했다.

세번째는 스포츠의 면역효과로서 운동을 하면 면역 관련 세포 수를 증가시켜 질병에 잘 걸리지 않게 한다. 평소에는 괜찮은데 시험때만 되면 감기에 걸려서 시험을 망치는 학생들은 운동을 싫어하여 면역력이 약한 애들이다. 

가정경영에서 가장 중요한 가족의 건강, 자녀들의 공부, 노후의  문제들은 꾸준한 운동이 해결책을 찾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제갈정웅 편집인  gratitudeall@naver.com

<저작권자 © 감사나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갈정웅 편집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