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64건)
“금고에 다친 엄지손가락”
출장으로 밀린 잔무를 마감하고 급히 금고 문을 닫다가 오른손 엄지손가락을 짓찧었다. 심한 통증으로 한참을 울었다. 그 순간 출장길에 있...
이경희  |  2018-06-15 15:08
라인
보석보다 귀한 정직
1990년대, 미국의 사업가 ‘케네스 벨링’은 샌프란시스코 베이의 빈민가를 지나던 중 지갑이 없어졌다는 사실을 알았습니다.벨링의 비서는, 빈민가 사람이 주운 지갑을돌려줄 리 없다며 포기하자고 했지만, 벨링은 지갑을 ...
감사나눔신문  |  2018-06-15 15:01
라인
돌아갈 수 있는 흙이 있어 감사
토양학적으로 흙이란 땅거죽의 바위가 분해되어 이루어진 무기물과 동식물의 썩은 물건이 섞여서 된 물체라 풀이할 수 있다. 흙에는 정신적인...
김서정 기자  |  2018-06-15 14:32
라인
모든 게 아름다웠다
자극적인 요소 없이 밋밋해 보이는 이야기로 만들어진 국내 영화 ‘리틀 포레스트’가 화제를 모았었다. 극장을 찾은 주된 이유는 힐링이었을...
김서정 기자  |  2018-06-15 14:31
라인
스윙바이 감사
“나침반이 없던 시절, 뱃사람들은 북극성을 향해 돛을 매달았다. 북극성까지 가려고 그런 것이 아니었다. 칠흑 같은 어둠 속에서도 북극성...
이춘선 기자  |  2018-06-15 14:30
라인
빨래 삶는 남자
어머님이 돌아가신 후 아버지를 모시게 되면서부터 나는 빨래를 삶기 시작했다. 기름기 있는 음식을 먹으면 곧바로 실수를 하시기 때문이다....
한종진 행복나눔125 지도자  |  2018-06-15 14:19
라인
“애 키우느라 보람되지?”
“애 키우느라 힘들지?” 6개월 딸아이를 키우는 요즘 주변에서 흔하게 듣는 인사말이다. 그러면 나는 “힘든 점도 있지만 아이가 예뻐서 ...
감사나눔신문  |  2018-06-01 13:04
라인
행복은 ‘성적’순이 아니라 ‘성격’순
땡스타임토킹 스틱Talking stick은 경청의 지혜를 키우기 위해 인디언 공동체에서 전수되어온 제도입니다. 부족장이 발언권을 신청하는 사람에게 건네주는 지팡이가 토킹 스틱인데, 이때 다른 사람은 참견하거나 발언자...
감사나눔신문  |  2018-06-01 12:55
라인
청빈과 겸손의 모델
조선 숙종 때 뛰어난 학자로 명성 높은 ‘김유’는 대제학의 자리까지 오르게 되었습니다. 대제학은 국가의 문한(文翰)을 총괄하는 지위로 문과 출신 중에서도 학문이 매우 뛰어난 사람을 임명하는 자리로 권위와 명망이 높아...
감사나눔신문  |  2018-06-01 12:54
라인
꽃향기를 날려준 꽃, 바람을 준 하늘에 감사
감사로 인성을 키우는 서울 자양초 학생들의 감사글을 소개합니다. -편집자 주 감사나눔을 실천하기 전에는 제가 태어나고 자라고 자양초등학교에 다니게 된 것에 큰 의미를 두지 않았습니다. 그저 시간이 흘렀고, 내가 자랐...
김서정 기자  |  2018-06-01 12:48
라인
네패스, 특별한 케이크로 꿈과 희망 전해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네패스가 지난 4일, 9일 각각 청주1캠퍼스와 음성캠퍼스에서 ‘특별한 케이크 만들기’ 봉사활동을 펼쳤다.이번 봉...
감사나눔신문  |  2018-06-01 11:12
라인
그릇이 있어야 밥 먹습니다
그릇은 인간이 생존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물, 불, 공기 등과 같은 것으로 자연과 인간의 의식주 사이의 연결고리 역할을 한다. 특히 ...
김서정 기자  |  2018-06-01 11:00
라인
존재감사가 없애는 차별
미국과 소련(구 러시아)이 대결하고 있었던 1960년대의 미국 버지니아주 나사(NASA) 사무실. 누가 먼저 달나라에 유인 우주선을 보...
김서정 기자  |  2018-06-01 10:59
라인
“처음이었는데… 나에게 네 번 이상 잘해준 사람.”
얼마 전 종영한 tvN의 16부작 드라마 ‘나의 아저씨’는 독특한 줄거리를 가진 작품이었다. 삶의 무게를 버티며 살아가는 사람들이 서로...
김덕호 기자  |  2018-06-01 10:58
라인
손가락 하나만 다쳐서 감사합니다.
“아얏!!” 부엌에서 들려온 나의 외마디 소리에, 친구가 깜짝 놀라서 달려옵니다. “헉!!!!! 성미야 괜찮아?”오랜만에 우리 집에 놀...
이성미  |  2018-05-17 10:09
라인
마릴린 먼로의 점
점“큰 업적을 남긴 사람들에게는 공통점이 있다. 곁에 늘 자신의 단점보다 장점을 더 봐주고 격려해준 사람이 있었다는 것이다.”김주환 교수가 자신의 저서 『그릿』에서 한 말입니다. 한국의 교육시스템은 학생들로 하여금 ...
정지환 감사경영연구소장  |  2018-05-17 10:01
라인
아버지와 딸
“여러분들은 자신이 예쁘다고 생각하시나요?”고려대학교 대나무숲 페이스북에 올라온 사연의 제목이다. 주인공 A씨는 평소 감정 표현이 서툰 아버지 밑에서 자라 아버지께 예쁘다는 말을 단 한 번도 들어본 적이 없다. 하지...
김용환 대표  |  2018-05-17 10:00
라인
“젊은이로 살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어버이날이었던 지난 5월 8일. 청라국제도시 주상복합시설물 건설현장에서는 아주 특별하고 훈훈한 이벤트가 펼쳐졌다. 이날 깜짝 행사는 포...
이춘선 기자  |  2018-05-17 09:17
라인
50감사 족자에 흐른 눈물
우리 부부는 아들이 18개월쯤 되었을 때부터 아들을 어린이집에 보내기 시작했다. 부모로서 처음으로 다른 사람의 손에 아이를 맡기는 일은...
박필성 기자  |  2018-04-30 11:24
라인
인생 한파 이겨낼 비법은?
진정한 리더노르망디 상륙작전 디데이D-Day는 1944년 6월 6일이었습니다. 하루 전날 연합군 총사령관 드와이트 아이젠하워는 이런 내용의 짧은 편지를 썼지요.“작전이 실패로 돌아가면 모든 책임은 나에게 있다.” 그...
정지환 감사경영연구소장  |  2018-04-30 11:12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